하남시, 공공텃밭 내 자투리땅에서 재배한 감자 복지시설에 지원

-지난 3일 공공텃밭에서 재배한 감자 약 2톤 미사강변 종합사회복지관, 장애인 직업재활선터 및 하남지구 적십자사에 지원

김은영 기자 | 기사입력 2020/07/07 [12:14]

하남시, 공공텃밭 내 자투리땅에서 재배한 감자 복지시설에 지원

-지난 3일 공공텃밭에서 재배한 감자 약 2톤 미사강변 종합사회복지관, 장애인 직업재활선터 및 하남지구 적십자사에 지원

김은영 기자 | 입력 : 2020/07/07 [12:14]

 

 

[보건복지타임스] 하남시는 지난 3일 시민 공공텃밭 내 자투리땅을 활용해 재배한 감자를미사강변 종합사회복지관, 장애인 직업재활센터 및 하남지구 적십자사에지원했다고 밝혔다.

 

당초 국‧공립 어린이집 아이들의 농촌 체험을 위해 감자캐기 행사를 진행하려 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체험을 할 수 없어 재배한 감자를 공공기관에 지원하게 됐다.

 

올해는 약 2톤의 감자를 수확했고 미사강변 종합사회복지관에 30kg 30상자, 장애인 직업재활센터 및 하남지구 적십자사에 각각 30kg 10상자를 지원해 관내 취약계층 분들이 드실 수 있도록 전달할 예정이다.

 

현재 시민 공공텃밭은 미사 공공텃밭을 비롯해 3개소 1,276구획이 분양·운영 중이며, 앞으로도 자투리땅을 활용해 가을배추 등을 공공기관에 지속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